20121015000459_0.jpg

 

 

【인천=뉴시스】김재경 기자 = 이종철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(IFEZ)이 인천경제자유구역을 세계 3대 경제자유구역으로 조성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.



이 청장은 15일 오후 송도 갯벌타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'IFEZ 개청 9주년 기념식'에서 기념사를 통해 "슬기와 지혜를 모아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IFEZ를 세계3대 FEZ로 만들자"며 이같이 말했다.



그는 "글로벌 금융위기 등 장기적인 경기침체 속에서도 지난 9월말 기준 IFEZ 투자유치 실적(FDI 신고실적)이 15억3000만 달 러"라며 "전년도 5억5400만 달 러보다 2.7배 증가한 역대 최대의 성과를 올렸다"고 밝혔다.



이어 "인천 시민들의 성원 등으로 한국 최초의 외국대학인 뉴욕주립대가 개교하는 등 많은 성과를 거뒀으며 2년째 지식경제부 평가 1위를 달성했다"며 "오는 2020년까지 개발을 완료하고 외국자본 유치의 매력도를 증진해 나가겠다"고 강조했다.

 

 

 


그는 "송도는 인(人), 물(物), 자(資)가 모여드는 최고의 국제도시로, 영종은 관광 및 항공산업의 최적지로, 청라는 업무와 주거, 산업과 자연이 공존하는 신개념 비즈니스 타운 국제도시로 만들겠다"고 덧붙였다.



한편 이 청장은 이날 개청 9주년을 맞아 박창호 유리네트웍스 대표,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, 추병대 제17보병사단 대대장, 이병열 성진 건축사사무소 대표 등 4명을 IFEZ 발전 유공자로 선정, 상장을 수여했다.



kjk0017@newsis.com



<저작권자ⓒ '한국언론 뉴스허브' 뉴시스통신사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.>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https://news.joins.com/article/9591006

TOTAL COMMENTS : 0

이 게시물은 댓글을 달 수 없습니다.

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동 송도미래로 30 스마트밸리 지식산업단지 A1801

uritax@urinetworks.com

032-873-7650
032-873-7651

URINETWORKS

URINETWORKS